강아지와 함께하는 일상스토리

     

다기야 메뉴 추천 및 가격 스파이시 간장치킨 중독되는 매콤한 맛!

 

 

 

 

저는 치킨을 정말 좋아하는 편인데요. 일주일에 최소 1번 이상은 먹는 거 같아요. 사실 치킨 프랜차이즈도 많고 시장에 파는 치킨집도 많은데요. 그 중에 최근 들어서 제가 빠진 치킨이 있어요. 바로 다기야 치킨인데요. 바로 다기야 메뉴에서 스파이시 간장치킨이에요. 저희 동네 다기야 개금점에 직접 방문해서 먹어본 후에 매콤한 맛에 중독 되서 종종 포장해서 먹고 있어요. 그래서 오늘은 직접 다기야 개금점에 방문해서 스파이스 간장치킨을 먹은 모습을 보여드릴까 해요.

 

 

 

 

 

 

외부 모습과 내부 모습이에요. 홀에 테이블이 4~5개정도 있는 거 같아요. 조리하는 주방도 홀에서 바로 보여요. 전체적으로 내부 모습이 깔끔해요.

 

 

 

 

 

 

다기야 메뉴 및 가격이에요. 보통 다기야에서는 오리지널 치킨만 먹어봤는데요. 이 날 따라 매콤한게 먹고 싶었어요. 그래서 스파이시 간장치킨을 주문했어요. 그리고 갈릭치즈또띠아도 주문했어요.

 

 

 

 

 

 

주문을 한 후 기본 세팅 모습이에요. 나초와 무, 개인당 앞접시가 나와요. 그리고 치킨에 빠질 수 없는 맥주도 주문했어요. 치맥이 최고!

 

 

 

 

 

갈릭치즈또띠아가 먼저 나왔어요. 가격이 7000원인데 괜찮은 거 같죠? 저희는 3명이서 갔는데요. 치킨 한마리는 부족할 거 같고 두 마리는 많을 거 같아서 가격도 적당한 갈릭치즈또띠아를 시켰었는데요. 그렇게 느끼하지 않고 맛있었던 거 같아요.

 

 

 

 

최근에 매콤한 맛에 중독된 스피이시 간장치킨이에요. 저는 매운 음식을 잘 먹는 편인데요. 매운 음식을 잘 못드시는 분은 조금 매울 수도 있어요. 양념이 그냥 매운 게 아니고 맛있게 매워요. 계속 생각나게 하는 맛인 거 같아요.

 

 

 

 

 

가까이서 한번 찍어봤어요. 그리고 마지막에 양념이 남은 모습인데요. 딱 생각났던게 밥이었어요. 이 때는 밥을 비벼서 못 먹어봤는데요. 요즘은 포장해서 집에서 밥까지 비벼 먹고 있어요.

 

 

 

 

마지막은 치킨까지 나왔을 때 전체 모습을 동영상으로 찍어봤어요. 이제 다 보여드렸는데요. 다기야 개금점 직접 가서 스파이시 간장치킨을 먹어본 후에 맛있어서 3~4번을 더 먹었던 거 같아요. 다기야 메뉴 추천 스파이시 간장치킨 간단히 느낀점을 말해보면 집에 밥만 있고 반찬이 없을 때 있잖아요? 이럴 때 스파이시 간장치킨과 함께 먹어 보세요. 진짜 밥과 함께 먹기에 좋은 치킨인 거 같아요. 저는 항상 밥과 같이 먹고 마지막에 양념에 밥을 비벼서 먹고 있네요. 여기까지 끝!

 

 

 

 

 

댓글 보기